아크로팬

산업 경제 테크 게임
사회 생활 자동차 미디어

콘티넨탈 타이어 ‘스포트콘택트 7(SportContact 7)’, 레드닷 어워드 및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 2022-06-13 12:28
  •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콘티넨탈(https://www.continental-tires.co.kr)의 새로운 스포츠 타이어 ‘스포트콘택트 7(SportContact 7)’이 국제 디자인 상인 ‘레드닷 어워드(Red Dot Awards)’와 ‘iF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s)’를 잇따라 수상하며 형태, 기능, 디자인 측면의 탁월한 성능을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콘티넨탈의 초고성능 타이어 스포트콘택트 7은 전 세계 48명의 2022년 레드닷 심사위원단 으로부터 ‘디자인과 혁신’을 갖춘 제품으로 인정받았다.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세계 최대 디자인 대회 중 하나로, ▲제품 ▲커뮤니케이션 및 브랜드 ▲프로토타입 및 콘셉트의 세 가지 출품 분야로 나뉜다. 레드닷의 창시자이자 CEO인 피터 젝(Peter Zec) 박사는 2022년 어워드에 대해 “형태와 기능 면에서 놀라운 디자인이 여전히 존재한다는 것은 정말 인상적이고 칭찬할만한 일이다”라고 평가했다.

스포트콘택트 7은 올해 ‘iF 다자인 어워드’에서도 자동차/차량 제품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1954년부터 진행된 iF 디자인 어워드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독립 디자인 기관인 ‘iF 국제포럼 디자인(iF International Forum Design)’ 주최로 매년 1회 열리며, 우수한 디자인의 상징이자 상표로 인식된다. 시상 디자인 분야에는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및 서비스 디자인, 건축 및 인테리어, 프로페셔널 컨셉, UX(사용자 경험) 및 UI(사용자 인터페이스)가 포함한다. 스포트콘택트 7은 혁신적인 디자인과 성능으로 전 세계 132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 결과, 57개국에서 출품한 약 11,000개의 제품 중 콘티넨탈의 스포트콘택트 7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콘티넨탈의 디자인 전문가들은 이번 스포트콘택트 7 개발의 세 가지 주요 목표를 성공적인 기존 라인업을 이어갈 차세대 타이어 개발, 혁신의 가시화, 그리고 현대 스포츠카의 디자인 기준에 부합하는 제품 개발로 설정했다. 콘티넨탈 타이어 부문 유럽, 중동, 아프리카(EMEA) 지역 전략, 분석 및 마케팅 총괄인 엔노 슈트라텐(Enno Straten)은 “콘티넨탈이 개발한 스포티한 플래그십 타이어가 팬들에게 성능으로 인정받는 것을 넘어 전 세계 디자인 전문가들로부터 호평을 받아 기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