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로팬

산업 경제 테크 게임
사회 생활 자동차 미디어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 수행기관에 태블릿PC 기증

  • 2021-10-13 09:46
  •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웹툰 플랫폼 탑툰의 운영사 (주)탑코가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에 약 1,100만원 상당의 태블릿PC를 기증했다고 전하고, 이를 기념하기 위한 기증식을 개최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이번 태블릿PC 기증으로 교육장으로 이동이 힘든 장애인도 찾아가는 온라인 웹툰 교육을 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웹툰 산업이 장애인의 대표적인 직업군으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전했다.

이번에 태블릿PC 기증을 받는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하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운영하는 기관으로 청년 장애인의 일자리를 창출해 자립을 도모하는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전국 단위 수행기관 11개소에서 장애인 대상 웹툰 아카데미를 운영 중이다.

2019년부터 진행된 ‘청년 장애인 웹툰 아카데미’는 취미로 웹툰을 접하던 청년 장애인에게 취업의 문을 확대하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이 뿐만 아니라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상생하는 사회 분위기 조성에 이바지 하고 있다. 지난달 막을 내린 제24회 부천국제만화축제 기간에는 뉴미디어 시대-장애인, 웹툰이 희망이다’를 주제로 <장애인 웹툰 스토리 콘서트>를 개최함으로써 구체적인 성과를 사회 각계와 공유하는 한편 모처럼 민관학 및 정계가 함께 실질적인 지원 체계 구축을 논의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도 했다.

한편, 이번 태블릿PC 기증식에 참여한 신종철 원장은 “2019년부터 시작된 ‘청년장애인 웹툰 아카데미’는 접근이 쉽고, 심리적인 치유에도 도움이 되고 있어 장애인들의 많은 신청을 받고 있다. ㈜탑코 임직원분들이 함께 힘을 모아 청년장애인을 위한 태블릿PC를 기증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코로나19 유행이 끝나면 현장에서 같이 만났으면 좋겠다. 또한,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이러한 기증 사업이 좀 더 정교하고 장기적으로 지속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탑코 김경수 부사장은 “탑툰은 일본, 대만, 미국 등 글로벌 진출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성장하는 만큼 사회적 역할과 소외계층에 기여하는 방안을 항상 고민하고 있으며 회사차원에서 기부를 더 늘려 나가려고 한다. 단순기부보다 장애인이 사회일원으로서 자립할 수 있는 지원방안을 함께 고민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전국 11개 수행기관의 교육 프로그램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의 K-comics아카데미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수행기관별 4월 ~ 11월 운영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많은 청년 장애인에게 웹툰 다양한 교육 기회를 부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