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로팬

산업 경제 테크 게임
사회 생활 자동차 미디어

정웅택 ‘2021 스릭슨투어 18회 대회’서 시즌 첫 승

  • 2021-09-29 18:14
  •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정웅택(32)이 ‘2021 스릭슨투어 18회 대회(총상금 8천만원, 우승상금 1천 6백만원)’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28일(화)부터 29일(수)까지 양일간 김천 소재 김천포도 CC OUT,IN 코스 (파72. 6,902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째 날 정웅택은 버디만 9개를 적어내며 9더파 63타로 임승우(27)과 공동 선두에 자리했다.

대회 최종일 정웅택은 5개의 버디를 추가하며 이틀간 완벽한 플레이로 최종합계 14언더파 130타로 2위에 2타 차 우승을 차지했다.

경기 후 정웅택은 “2019년부터 스릭슨투어 준우승만 4번을 했다. 우승을 못할 것 같았는데 우승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며 “도움을 주신 분들이 정말 많은데 그분들 덕분에 우승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정웅택은 2010년 5월 KPGA 프로(준회원), 2014년 6월 KPGA 투어프로(정회원)에 각각 입회해 2021시즌 스릭슨투어에서 활동하고 있다.

그는 “이틀간 아이언 샷이 안정적이었다. 투온 시도를 과감하게 했는데 실수없이 좋은 샷이 나왔다. 지난번 스릭슨투어 16회 대회 연장전에서는 긴장을 많이 했다. 오늘도 긴장을 많이 했지만 제 플레이만 하려고 노력했다.”며 “늘 많은 도움 주시는 타이틀리스트, 의성엠스클럽 관계자분들과 구미대한내과의원 김도균 원장님께 감사를 전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백주엽(34)이 최종합계 12언더파 132타로 2위, 임채욱(26)과 박성준(33)이 최종합계 10언더파 134타로 공동 3위에 자리했다.

한편 ‘2021 스릭슨투어 19회 대회’는 9월 30일과 10월1일 양일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